자율주행자동차만들기 현대모 터스타지오 고양-넥소

 

초등학교 1학년 때까지 1년에 한 번씩은 꼭 가보는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 이사가는 집에서 가까운 곳이라 인테리어가 어느 정도인지 둘러보러 간 김에 들렀다. 레고코딩 프로그램도 있었지만 내용을 보면 아이들이 이해할 수 있을 것 같아 고학년 프로그램인 넥소 자율주행 자동차 만들기 프로그램을 미리 예약하고 일찍 도착했다.

일요일도 연휴 마지막 날이라 그런지 사람이 많아서 아이가 보고 싶어하던 전시 자동차는 별로 볼 수 없었지만 이사 오면 자주 갈 수 있기 때문에 평일에 가서 실컷 보기로 하고 체험 프로그램 대기를 했다.

목걸이를 걸고 대기 장소에서 설레는 마음으로 기다렸던 아이! 주행 모의 체험 시설도 생겼다고 엄마가 꼭 해달라던 아이 ^^;;장롱면허로 엄마가 운전해줬으면 하는 마음ㅋㅋ

https://motorstudio.hyundai.com/goyang/ln 자동차에 새로운 경험을 제공합니다 motorstudio.hyundai.com

오늘 수업 인원은 5명! 수업 시작 전 선생님과 간단한 인사 시간을 갖고 전시장에 전시된 실제 넥소를 둘러본 뒤 수업 교실로 가겠다고 했다. 체험 프로그램을 예약하면 아이들만 수강하는 수업이므로 부모에게는 카페 이용권이 주어진다. 상설 투어 프로그램인 이용권( 6개월)도 제공된다. 부모들은 80분 수업이니 끝날 시간쯤 교실로 오면 된다고 했다.

아이를 보내고 남편과 나는 카페에서 커피타임을 가졌다. 끝날 시간이 가까워지자 기념품 가게도 구경할 겸 조금 일찍 교실로 올라가 보았다. 키즈 워크숍 교실이 오픈되어 있어 기념품 숍에서도 찾아볼 수 있었다.

이론수업이 끝나고 넥소 자동차 만드는 아이를 만날 수 있었다.

외관은 종이 자동차이지만 센서 시트 배터리가 있어 움직일 수 있는 것 같았다. 기념품 가게에서도 팔았지만 판매 자동차 가격은 3만5천원대지만 수업이 3만8천원이어서 수업료는 비싸지 않았다. 게다가 음료쿠폰과 이용권도 주기 때문이다.(웃음)

오랜만에 기념품 가게도 둘러봤는데 소장하고 싶은 물건들이 많더라는거.. 하지만 가격이 수요를 눌렀다. (웃음)

기념품 가게를 둘러보니 수업은 막바지에 접어든 듯했다. 마지막으로 아이는 바퀴가 떨어져 선생님의 도움을 받았다.

완성된 아이들은 자율주행 차량인 만큼 센서가 장애물을 인식하고 멈추는지, 방향을 바꾸는지 실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리고 이렇게 참여한 아이들의 포토타임이 있었어 내가 만든 자동차를 가지고 기념사진! 그리고 기념사진은 전부 한장씩 골라서 선물이 끝나고 올때 주었다.

수업은 아이가 모두 나왔지만 아이는 남아있어야 했다. 아이바퀴가 잘 빠져 선생님들이 양면 테이프도 붙여서 결국 본드로 고정해 주셨다. 마지막까지 아이의 작품을 완성시켜 주려 한 선생님들의 세심한 배려와 친절함에 정말 감사했다. 아이는 제대로 작동시켜 본다며 장애물도 특이하게 만들어 놓고 제대로 주행하는지 꼼꼼히 살폈다.그리고 혼자 남은 김에 교실을 나오기 전에 마지막으로 기념사진을 남길 수 있었다.

집에 가져와서 가까이서 한 번 더 봤는데 그런대로 멋있더라. 아이도 넥소 실제 자동차를 보고 만들어 더 멋졌다며 수업에 대한 만족감이 컸다고 했다. 이번에는 엔진 만들기를 해보고 싶다.에~~

자율주행차 작동하는 집에 화분을 놓고 움직여 봤다.

팜플렛을 보면, 키즈 워크숍 이외에도 다양한 키즈 프로그램이 있었다.

오랜만에 방문해서 과거의 기록을 찾아봤다. 신차 시승 프로그램도 있으니 시승을 좋아하는 아버지 덕에 아이는 면허증 부자다. 승차를 할 때마다 어린이들은 운전면허증을 만들어 기념으로 주기 때문이다. 가족사진도 찍어주고 ㅎㅎ 애들은 그냥 탔는데 이런거 만들어줬더니 진짜 좋아하더라구요. 캠핑카가 제일 재미있더라. 실제로 인근 야영장에 가서 사진을 찍으며 잠시 분위기를 살릴 수 있었다.

EBS와 함께 하는 아이투어 프로그램에 참여했을 때는 이렇게 기념사진도 만들고 목걸이도 만들어 줬다. 상설전시투어프로그램은 어른과 어린이가 함께 참여할 수 있지만, 어린이투어프로그램은 어린이들만 참여하기 때문에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는 설명을 들을 수 있다고 한다.

아이와 더 자주 방문하기로 약속했다^^그때와는 또 다른 관심으로 깊이 체험하고 관찰할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