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상들은? 혹시 암? 갑상선기능저하증과 항진증 그

 

지난 10년간 외과질환 중에서도 특히 유병률이 높았고 그로 인해 큰 관심을 끌었던 것은 갑상선의 증상과 유방관련 질환인 나타났습니다.

특히 갑상선 기능 저하증 및 갑상선 기능 항진증은 호르몬 이상으로 생기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만, 우선적으로는 이 부분에 이해가 필요한 만큼 본 포스팅을 통해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우선 오늘은 갑상선 기능 저하증에 대해 중점적으로 살펴 보도록 하겠습니다.갑’상선 호르몬은 신체의 신진 대사를 조절하는 호르몬을 분비합니다.

이러한 호르몬은 에너지 대사를 통해 열을 발생시키고 이를 통해 체온 유지가 가능하며 신경계의 발달과 신체 성장에도 필수적인 부분으로 작용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는 이러한 호르몬의 부족으로 인해 신진대사가 저하된 상태를 말하며, 증상을 요약하면 피로와 무기력, 체중증가와 , 탈모 등이 나타나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러면 거꾸로 호.르 것이 너무 나가거나 기능이 비정상적으로 항진했을 경우는 에너지가 필요 이상으로 만들어지고 몸이 뜨겁고 땀이 많이 나타나고 체중이 줄어 자율 신경 기능이 흥분하고 심장의 박출량이 많아지면서 심장 박동도 빨라질 알것이 갑상선 기능 항진증입니다.

이에 대한 갑상선 증상이란 신경계, 심혈관계, 소화기계, 근골격계, 피부, 생색기계, 안구증상과 이상 및 기타 검사 이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즉, 흥분이나 불안한 느낌이 듭니다.집중력 저하로 업무 수행 능력이 현저히 저하되며, 잠을 제대로 이루지 못해 과민반응을 보이는 경향이 있습니다.

또한 장운동이 증가하여 대변을 자주 보거나 계속 설사를 하며, 근육위축으로 인해 심한 경우 근무력증에 걸리거나 골감소증, 골다공증으로 진단되기도 합니다.

이 외에도 피부가 따뜻하고 습해지거나 손바닥에 땀을 많이 흘리며 전에 없던 가려움증이나 여성의 경우 월경이 불규칙해지고 무월경이 생길 수 있으며, 눈이 부셔서 눈에 다른 이물질이 들어간 것 같은 느낌이 드는 안병증을 동반할 수도 있습니다.

즉 단순한 이상이 아니라 심각한 상황이 동반될 수 있는 만큼 적극적인 치료의지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갑상선 기능 저하증은 고기를 구울 때만 불구멍을 뚫게 되면 쉽게 굽고 닫으면 천천히 익어가는 것을 알 수 있듯이 이는 불구멍이 닫혀 있는 것과 같은 맥락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반딧불이의 분비가 적어짐에 따라 열 발생이 적어 추위에 약하기 때문에 땀도 잘 나지 않는 것 외에 얼굴이나 손발이 붓는 등의 증상이 보이는 것 외에 식욕이 저하되고 체중이 증가하는 이상 현상을 볼 수 있지만, 그 외에도 위장 운동의 저하에 의한 변비나 신경계의 이상에 의한 기억력 감퇴도 볼 수 있는 것 같습니다.

그렇듯이 이러한 이상이 지속적으로 나타나는 경우에는 대부분 내원하여 진단을 받을 수 있으나 이는 매우 간단한 혈액검사를 통해 이루어지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피검사에서도 충분히 기능에 문제가 있는지를 확인할 수 있기 때문인데, 일반적으로 이러한 검사 이외에도 초음파를 함께 할 수 있는데, 그 이유는 혹시 염증이나 응어리 등이 문제가 되는지 확인이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대부분 이러한 의심이 들어 초음파 검사를 경우 96%는 양성의 결과가 나타나는 경우가 많으나 기본적으로 갑상선암은 선한 종양이라고 불릴 정도로 그 치료에 대한 예후가 매우 좋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갑상선에서 나타난 결절의 경우는 앞서 언급한 바와 같이 높은 확률로 양성종양이 발견되는 것을 알 수 있는데, 간혹 5%라는 적은 수치로 상황이 심각해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래서 이렇게 작은 확률도 굉장히 중요한 부분이라고 볼 수 있는 만큼 결절이 발견되면 가급적 조직검사를 진행하는 것이 중요한데, 이는 초음파만으로 사실상 확진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조직검사를 하게 됩니다.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모든 결절이 조직 검사를 진행하는 것은 아닙니다.

먼저 초음파로 봤을 때 미결절형 결절이라면, 만약 1센티미터보다 큰 경우나 의심스러운 결절이 5밀리보다 큰 경우라면 이러한 검사를 하게 되는데, 대부분 아프지 않느냐는 질문을 많이 받는데, 사실상 전혀 아프지 않다고는 할 수 없는 부분입니다.

하지만 세포 검사의 경우는 사실 조금 따끔한 정도로, 어느 정도 차이가 나올지도 모르지만 큰 부담은 없습니다.

이 질환은 약물을 통한 경우가 대다수라고 할 수 있는데 그 기간은 어떤 원인에 의한 것이냐에 따라 그 기간에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특히 수술을 통해 이를 제거한 경우에는 기능이 회복될 가능성이 전혀 없기 때문에 평생 약물을 복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사실 이에 대한 관심이 많은 만큼 이에 따른 정보 또한 수없이 많은 것을 알 수 있는데 이때 환자들이 특별히 주의해야 할 사항은 사실 국제외과학회 및 SCI저널 등에 보고된 사례가 없는 방식은 피하는 것입니다.

이는 치료를 하지 않거나 혹은 적기를 놓치면 심장질환뿐만 아니라 의식불명과 같은 치명적인 합병증으로 인해 생사를 논해야 할 정도의 상황에 빠질 수 있으므로 이 부분에 대해서는 민감하게 반응해야 합니다.

갑상선 기능 저하증은 따라서 검사 및 치료에 대한 계획은 내분비외과 계통의 전문의를 진찰한 후 정확한 상태 파악과 치료를 시행해야 할 부분입니다.

갑상선 기능 항진증 또한 찾아보기 힘든 상황인 만큼 갑상선의 증상에 대한 끊임없는 관심을 가지고 이러한 문제가 발생한 경우에는 세밀한 조사를 거쳐 치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