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도염으로 오해.. 파파증후군 / 피알디현탁시럽 먹여야 하는 이유 / 열본인요 어플 기록중

장마라더니 moning부터 해가 쨍쨍~~!!밖에 자신갔다왔는데 아주 덥더라구요.첫째 윤 아파서 병원다녀왔거든요.​새벽에 간간이 둘째 윤이 깨요..더운가싶어 에어컨을 다시 켜놓고는 피곤해서 다시 온도조절 안하고 잠들었는데 첫째 윤이 그만 감기에 걸렸네요 ㅜㅜ

>

혹과인 열이 있과인 재보니 38도가 넘고… 뜨아 또 열과의 전쟁 시작입니다니다!첫째 윤은 열과인면 며칠동안 40도까지 올라가거든요.​다행히 올해 처소음 아팠어요.작년만 해도 첫째 윤이 아주 아파서 입원도 자주 했었죠… 너희무 힘들었던 시기.​올해는 코로과인바이러스로 계속 아이집을 안갔고 평소 가면착용과 손씻기를 철저히 하다보니 안아프더라구요.​엄마들이라면 다 아실거에요.유아 아프면 엄마도 진짜로 힘들다는거 ㅜㅜ

>

편도염?!으로 자주 고생해서 벽걸이 에어컨 바라다막이도 설치해놨는데 임자무 안시원해서 빼놨거든요. 즉석 다시 달아놨습니다 ㅜㅜ

오거의 매일은 파파증후군에서 말씀드려볼까해요.첫째 윤이 그 증상이 좀 있거든요.오거의 매일도 편도염보다는 파파증후군 증상으로 열이 온 것 같아서 글을적하게 되었어요!​쪼금거의 대부분 모르실 거라고 의견해요..저도 몰랐거든요. 모르는 소아과 의사들도 많아요~​가령시본인 우리 아이가 구내염, 편도염으로 자주 고생합니다!는 분들은 파파증후군 의심해 보실 수 있어요.​저처럼 시행착오 겪지마시고 주기적으로 편도염이 오는 아이들은 꼭 체크해보세요!! 항생제 안먹이셔도 됩니다!!​파파증후군은 흔한 아니에요.그런데 꽤 상에선 ‘우리 아이도 대동­소이한 증상이 있다’는 어머니들이 있는 것 같더라구요.​그냥 파파증후군은 주기적으로 열이 본인요. 그 주기는 그냥 2주에서 한달정도?!​주기가 정확해서 언제 열이 본인는지 확실히 예측하기도 한대요. 첫째 윤의 경우엔 빠르면 이주에 한번, 길면 한달에 한번이였어요.(올해는 신기하게 반복없었소음, 파파증후군 자가진단 이강로 각종 영양제 먹이고 목관리 해줬더니 효과를 본 것 같기도 해요)​40도까지 고열이 본인는데, 첫째 윤 같은 경우 일주일 넘게 지속되더라구요. 아무리 해열제를 먹여도 정상체온으로 잘 떨어지지 않습니다..​열이 날때 그냥 입안을 보면 목이 빨갛거본인 편도에 하얀 곱같은 것들이 대단히 많이 생겨본인요.당연히 소아과에서는 심한 편도염으로 진단해주시고, 항생제를 계속 먹이죠.

>

염증치료에 항생제가 직빵이라는데 약을 5일이상 먹여도 과인을 기미가 없고 편도에 하얀 곱이 끼고 식사을 못먹을 지경까지가고 고열이 일주일간 떨어지지가 않았죠..​결국 소아과에서는 “아동병원가서 입원시켜야해요. 큰일납니다”해서 결국은 늘 입원을 시켰어요.그냥 편도염으로 입원하는 경우는 잘 없던데.. (아동병원에선 파파증후군 몰랐음)약발은 안받고 더 심해지니ㅠㅠ​그러기를 몇번씩 반복하다보니 임자무 걱정도 되고 이유가 궁금했죠. 소아과도 자주 옮겨보고… 선생님들마다 단순 편도염으로 진단하셨고.. “편도가 그렇게 큰 것도 아닌데 왜 자꾸 아프지? 약을 먹는데 왜 더 심해질까?” 의아해하시더라구요.​아동병원도 자주 입원하다보니 담당 주치의가 걱정이 되어 소견서를 써주며 대학병원에 가보라고 했죠.퇴원한지 얼마안돼 또 열이과인 아동병원에 입원했더니 백혈구 염증수치가 아주 크다는 거에요.​무엇 희귀병이라도 걸렸과인싶어 걱정 많이 했어요. (알고보니 파파증후군이 백혈구수 증가시킴, 대학병원도 파파증후군 몰랐음)​피검사결과지를 갖고 대학병원에 갔는데 진료봐주신 소아과선생님이 유아들 원래 면역력 약해서 그런거다. 충분히 그럴수 있다. 하시면서 별 걱정 안해도 된다는 식으로 스토리­씀하셔서 별다른 검사는 안하고 과인왔어요. 그때 열이 떨어진 상태로 가서 그랬는 것 같아요..​그렇기때문에는 또 재반복. 다시 입원… ㅠ임자무 지치고 힘들더라구요. ​대학병원에서 오래 기다리더라도 검사 꼭 받고 올걸.. 대학병원까지 힘들게 가서 의사스토리­들고 바보같이 그냥 왔다는 소견에 또 자책을 했었죠 ㅜㅜ ​유아아프면 모든게 다 어머니탓같잖아요…육체적으로도 힘들어지만 감정적으로도 임자무 힘들었어요.​그러다 잦은 입퇴원으로 임자무 힘들어서 늘 다니던 아동병원에 인기 많은 쌤한테 진료를 받았죠. ​오전7시전에 대기표를 뽑고 기다려야만 진료받을 수 있었던 선생님.. 입원 임자무 힘들다고..동상까지있어서 어렵다고 하니 일단 며칠 약먹어보고 입원시키자했어요.​그렇기때문에 집에와서 약을 딱 한번 먹였는데 40도 고열이 감쪽같이 내려가는거에요 땀을 주르륵 흘리면서.​임자무 신기했어요.알고보니 피알디현탁액이 열을 내리고 증상을 사라지게 한다는 걸 알아냈어요!​피알디현탁액이 어 떤 약인지 인터넷 폭풍 검색 후 첫째 윤이랑 같은 증상의 유아 어머니가 쓴 글을 봤어요.파파증후군 증상이라고 하더라구요.​따라서 또 파파증후군에 대해 검색해봤지요.딱 우리 유아랑 증상이 똑같았어요​항생제 아무리 먹어도 호전안됨.열이과인도 타이레놀, 부루펜엔 반응없음.스테로이드(소론도, 피알디현탁액) 먹이면 열과인는 기간이 줄어들고 한번에 열이 잡히기도 함.​일주일넘게 해열제, 감기약, 항생제를 연달아 먹어도 낫지않더니..그렇기때문에 편도에 있던 하얀곱들도 조금씩 사라지구요. 담로부터는 입원 안했어요. 입원하고 곧바로 열이 잡히는 이유도 피알디현탁액 때문이였과인봐요. (열내렸다고 곧바로 퇴원안시켜줘요.)​그 후에도 잦은 열과 편도가 붓고 곱이 올라오기도 했으과인 피알디현탁액 두방울만 먹여도 언제 아팠냐듯이 감쪽같이 낫더라구요!​편도염인줄 알고 아주난 항생제 남용을 한거죠… 진작 파파증후군 증상이라고 알았으면 안먹였을텐데요.​오늘 오전에 열과인서 오후 2시쯤 갔다가 2번 약 먹였더니 이제 열 안과인요.. 정스토리­ 신기하죠?​조카 편도염 걸렸을때 보면 항생제 먹여도 그냥 열이 3일~5일 가거든요.파파증후군은 단 한번 또는 하루정도 피알디현탁액 먹이면 감쪽같이 열내려가요. (단기복용시 문재없으과인 자꾸 먹이다보면 주기가 빨리 돌아오기도 해서 편도절제 수술을 경우도 있다라도라구요.)​다행인건!!이사 후 애처음 간 소아과에서 파파증후군 증상을 아는 선생님을 애처음 만과인다는 것!!​피알디현탁액 처방 좀 해달라하니유아가 파파증후군이냐면서.​따라서 제가 임자무 신기해서 “선생님은 알고 계셨네요. 그런데 자꾸 복용해도 될까요?”물어보니”파파증후군은 이 약이 치료제라서 별 수 없다, 단기복용은 문재없다” 하셔서 마음 편히 진료받고 과인왔슴니다.​파파증후군 증상은 원인도 없고 할 비결도 없다네요.열이 주기적으로 계속 과인는 경우는 편도절제술을 하기도 해요.다행인건 과인이가 들면 들수록 그 주기가 길어지고 10세이후엔 자연스럽게 호전된대요.

>

타이네롤이나쁘지않아 부루펜계열은 파파증후군에 효과없으니 맥시부펜을 처방받았어요

>

덕분에 해열제도 4시반에 딱 한번 먹이고 안먹였어요.

>

곧바로 이 약이 피알디현탁시럽 !!!​보통 두드러기나 아토피 피부질환에 처방하는스테로이드 성분의 시럽. 소염제​파파증후군 애기들은 어쩔 수 없이 먹어야죠.이게 약인데.​요즘 열 1도 없이 쿨쿨 잘자는 첫째 윤 보니 감정이 편해요ㅡ 하루만에 열이 내려서 다행이에요.예전같았으면 1­주일 넘게 고열에 시달리고 항생제 남용하고 어머니와 애기 모두 힘들어했겠죠…​혹시시나 자주 편도염으로 고생하는 애기라면 한번쯤은 파파증후군이 아닐까 의심해보세요. ​끝으로 작년에 찍어둔 사진들로 추억팔이..

>

그그당시 둘째 윤은 돌도 안지난 어머니껌딱지였거든요. 걷지도 못해서 아기띠하고ㅠㅠ하아 힘들었음 ㅎㅎ

>

사진으론 본인름 아름다운 추억으로 남아 있네요 ㅎㅎ 예쁜 간호사쌤이 그려준 토끼.

>

아파도 늘 발랄한 첫째 윤 ㅎㅎ4살때.​컨디션은 늘 좋아요. 에당신지넘치심누가보면 아픈애기 안같아요.고마워해야하는지..ㅋㅋ

>

원래 기초체온이 높은 아이라 혼자 반팔입고 ㅋㅋ​이때 입원했을 때는 다같이 입원한 언니들 덕분에입원기간이 덜 지루했죠ㅎㅎ 결얘기 며칠 다sound에 재입원 했을때는 다들 퇴원하고 없었sound ㅜㅜ​이젠 입원생 활은 추억속으로 영원히 빠이하자.아프지얘기자!!​다들 잘 챙기시고..평소 건강한 가족과 나쁘지않아의 모습에 감사해합시당..건강이 최고입니다.​저도 이만 자야겠어요전부들 굿나쁘지않아잇!​

>

7월 28일 급 고열이 났어요 7시 30분쯤 39.4어린이가 좀 힘들어하길래 해열제(맥시부펜)과 함께 ​피알디현탁시럽 2cc 먹였습니다..​한달만에 급 고열.콧물이나쁘지않아 기침 증상은 없었고 어젯밤 비오는데 안방문을 열어놓고 자서 그게 조금 영향이 있었던 것 같아요.어린이 열 오르기전에 제가 조금 신경쓰였거든요. ​정확히 2때때로 담에 정상체온으로 돌아왔습니다.참그리하여 저희애 기초체온이 표준 37.4 나쁘지않아와요ㅡ저희집에 브라운체온계가 다른 체온계보다 좀 높게 나쁘지않아오는 것 같기두 해요;; ​열 주기적으로 날 때 열나쁘지않아요 어플 이용하시면 기록하는데 도움 많이 됩니다! 어저께 약 먹어야하는지, 열 체크해야하는지도 알려주구요. 어린이아플땐 열나쁘지않아요 어플 필수!! ​

>

거의 매일 피알디 먹고 열 내리면 이렇게 머리가 흠뻑 젖어요..완전 신비의 약…​애 컨디션도 돌아왔구요.피알디 안먹였으면 또한 입원하고 1주일 넘게 고열과 편도염증으로 고생했겠지요.​참 알다가도 모를 파파증후군..이 글을 쓰고 저와 유사한 애를 가진 엄마들이 많은 댓글을 남겨주셨어요. 추가적으로 도움 될 일 있으면 언제든지 댓글 남겨주시면 답 드릴게요!​우리 애들 건강하고 밝게 잘 자라면 좋겠음니다